[미래기업포커스] 이디엄, 실시간 빅데이터 분석 사업 확대

이디엄(대표 양봉열)이 자사 로그 분석 솔루션 '로그프레소'의 활용 폭을 넓힌다. 비보안 분야 사업을 강화, 성장 동력을 확충한다.

이디엄은 최근 KT 올레tv에 '로그프레소'를 공급, 실시간 마케팅 시스템을 구축했다. 올레tv 셋톱박스 데이터를 분석, 고객 맞춤형 프로모션을 실시간 제공한다. 회사는 앞으로도 모바일, 사물인터넷(IoT), 5세대 이동통신(5G) 등 새로운 정보기술(IT) 환경에 맞춰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꾀하는 기업 대상으로 빅데이터 플랫폼 공급과 컨설팅 서비스를 한다.

'로그프레소'는 그동안 주로 보안관제 분야에서 보안정보이벤트관리(SIEM) 솔루션으로 쓰였다. 하루 최대 15테라바이트(TB)가 발생하는 이통사 운영 환경에 적용되면서 대규모 데이터 처리 성능을 입증했다. 지난해에는 KB국민은행 차세대 정보보호통합플랫폼에 공급돼 약 60종 600개에 이르는 단위 보안 시스템을 통합하는 기반을 제공했다.

이디엄은 빅데이터 사업 확장에 나선다. 실시간 데이터 수집, 분석, 검색, 시각화를 한 곳에서 지원한다. 고객 경험 향상을 추구하는 증권사 대상으로 정보전략계획(ISP) 수립 컨설팅과 맞춤형 마케팅 시스템 구축을 수행한다. 최근 '로그프레소'는 국내 반도체 기업의 물류제어시스템(MCS) 실시간 이상 모니터링과 공정 최적화에도 적용됐다.

이디엄 공동창업자 세 명은 2009년부터 데이터 처리 기술을 함께 연구했다. '실시간 역인덱스 생성·검색 기술', '이벤트 처리시스템의 이벤트 처리방법' 등 특허를 보유했다. 2013년 이디엄 설립과 함께 출시한 '로그프레소' 제품명에는 로그데이터 핵심 의미를 에스프레소 커피머신처럼 빠르게 추출한다는 뜻을 담았다.

양봉열 이디엄 대표는 “이디엄은 창립 때부터 데이터 기반으로 실행 가능한 통찰력을 제공하는 것을 비전으로 삼아 왔다. 실시간 빅데이터 스트림 분석 역량을 토대로 사업 범위를 본격적으로 넓히겠다”면서 “올해는 직접 프로젝트를 수행하는 비중을 줄이고 고객사, 파트너사와 상생하기 위해 프로세스 표준화와 지원 체계 확립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https://www.etnews.com/20190131000372

둘러보기

더보기

엑셈·이디엄, AI 솔루션 개발·사업 ‘맞손’

엑셈(대표 조종암)은 이디엄(대표 양봉열)과 인공지능 솔루션 개발 협력 및 인공지능·빅데이터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이디엄의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로그프레소(Logpresso)’에 엑셈의 인공지능 핵심 기술이 적용된 딥 러닝 모델을 탑재한 인공지능 플랫폼에 대해 선행 연구를 진행하고, 공동 개발을 추진키로 했다. 또한 선행 연구를 위해 딥 러닝 모델, 학습 데이터, 관련 지식을 공유하는 한편, 인공지능 모델 적용을 위한 ‘로그프레소’ 아키텍처, 개발 가이드 등의 기술 지원 등 다양한 협업 체계를 구성한다. 엑셈은 한국전력공사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등 다양한 사업 경험과 인공지능 분야에서의 축적된 기술 역량을 바탕으로 제조 기업을 위한 인공지능 솔루션 개발을 진행해오고 있으며, 해당 솔루션의 기능 강화를 위해 대용량·실시간 데이터 처리에 능한 ‘로그프레소’를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이디엄은 빅데이터 수집 및 분석 기술 전문 기업으로, 기업의 IT 인프라에서 발생하는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수집하고 분석하여 비즈니스 인사이트를 제공해왔다. 이디엄이 자체 개발한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로그프레소’는 특히 데이터의 입수, 저장, 탐색, 처리 성능과 기능 부문에서 탁월한 평가를 받으며, 금융, 통신, 공공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적극 도입되고 있다. 엑셈은 이디엄 ‘로그프레소’에 엑셈의 인공지능 기술력이 적용된 딥 러닝 모델을 탑재, 인공지능 플랫폼을 개발하는데 있어 기능을 강화하고 성능의 안정성과 신뢰성을 확보함으로써 제조 AI 솔루션을 비롯한 인공지능 소프트웨어 시장 진출을 더욱 가속화한다는 계획이다. 더불어 엑셈의 주력 제품인 데이터베이스 모니터링 솔루션 ‘맥스게이지(MaxGauge)’와 애플리케이션 성능 모니터링 솔루션 ‘인터맥스(InterMax)’, 빅데이터 성능 관리 솔루션 ‘플라밍고(Flamingo)’ 등 기업의 전사 아키텍처를 통합 관제향으로 재구성함에 있어서도 의미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종암 엑셈 대표는 “이번 이디엄과의 협력은 엑셈이 올해 중점을 두고 있는 제조 기업 기반의 인공지능 솔루션 개발을 위해 협업하게 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엑셈은 이디엄과의 협력을 시작으로 실력이 우수하지만 세상에 드러나지 않은 좋은 기술 기업들과의 협업을 확장해 나갈 것이며, 심층학습을 기반으로 한 인공지능 모델 및 솔루션 개발에 박차를 가해 인공지능 시장에서 고객들에게 가장 앞선 예측과 학습 능력을 제공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http://www.datane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3619](http://www.datane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3619)

2018-06-12

이디엄 실시간 빅데이터 분석 '로그프레소' 도입기업 확대

이디엄(대표 양봉열)은 실시간 빅데이터 솔루션 '로그프레소'가 통신사 및 금융권 등으로 도입기업이 늘고 있다고 밝혔다. 로그프레소는 IT 인프라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데이터 수집부터 저장, 분석, 시각화에 이르는 전체 과정을 단일 엔진으로 처리할 수 있는 실시간 빅데이터 솔루션이다. 각종 컴플라이언스를 만족시키는 것부터 효과적이고 신속한 보안 침해사고 분석, 데이터 위·변조 방지 등 통합로그 관리체계를 지원한다. 로그프레소는 수천만건 이벤트를 실시간 분석한다. 2013년 첫 버전이 발표된 로그프레소는 금융, 통신, 공공 등 각종 산업 분야에 걸쳐 응용 영역을 넓히고 있다. 컴플라이언스 준수, 서비스 품질데이터 실시간 분석, 개인정보 유출 탐지, 하루 20테라바이트에 이르는 통신 로그 분석까지 다양한 목적으로 활용되고 있다. 한 통신사는 기존 3일 이상 소요되는 하루 로그 데이터 분석을 로그프레소를 도입해 분 단위로 분석할 수 있는 체계를 갖췄다. 또 B2C 마켓플레이스 업체는 로그프레소를 활용해 전국 IDC에서 발생하는 로그에 대해 원본 로그 통합 관리, 위·변조 방지 암호화 저장을 수행해 다양한 컴플라이언스 이슈를 해결했다. 관세청은 로그프레소를 도입해 개인정보를 다루는 모든 시스템 업무 로그와 엔드포인트 보안솔루션에서 발생하는 각종 로그를 실시간으로 수집·분석하는 체계를 마련했다. 로그프레소는 임시 데이터를 남기지 않고 수집과 동시에 실시간으로 데이터를 암호화해 개인정보관련 로그 데이터를 안전하게 저장한다. 구동언 이디엄 이사는 “로그프레소는 10배 이상 검색 성능을 제공하는 필드 인덱스, 실시간으로 연관 분석을 수행할 수 있는 스트림 조인 및 멀티 패턴 매칭, 고급 분석을 위한 다양한 분석 기능을 제공한다”면서 “기존 제품에 비해 실시간 분석 및 검색 성능이 개선됐고 복잡한 조건의 분석을 수행할 수 있는 분석 기능을 강화해 호평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권상희기자 shkwon@etnews.com [https://www.etnews.com/20180521000207](https://www.etnews.com/20180521000207)

2018-05-23

이디엄, 10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이디엄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추진하는 기업 대상으로 빅데이터 플랫폼과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빅데이터 플랫폼 ‘로그프레소’는 빅데이터 분석에 필요한 수집, 저장, 분석, 시각화 전체 과정을 지원하는 소프트웨어로, 지난해 국민은행, 부산은행, 경남은행 등 다수의 은행 및 증권사의 통합보안 플랫폼으로 도입되었다. 그 외 반도체 물류제어시스템 최적화, 실시간 마케팅 캠페인 시스템, 보험 IFRS17 결산 플랫폼에 이르기까지 폭넓게 적용되고 있다. 우리은행은 지난 3월 2019년 4차 산업을 주도할 성장 잠재력이 높은 기업에 직접 투자하기 위해 공모를 실시했다. 우리은행 혁신성장센터에서 40여명의 기술평가 및 산업분석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단이 직접 이디엄의 빅데이터 기술을 검토한 후 투자를 확정했다. 양봉열 이디엄 대표는 “6년간 축적된 기술과 분야별 핵심 레퍼런스를 중심으로 마케팅과 파트너 지원 시스템을 강화하여 고속 성장을 시작할 것”이라며 “이번 시리즈A 투자를 마중물 삼아 4차 산업혁명을 견인하는 선두주자가 되겠다”고 밝혔다. [http://www.datane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4439](http://www.datane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4439)

2019-06-03